건강ㆍ의료

이슈 & 정보
보건소
병원ㆍ약국
건보공단
음식/맛집
패션ㆍ요리
취미ㆍ여행
가족ㆍ육아
전염병➜감염병
반려동물

탑배너

부천시보건소, 요양병원 협력 9곳 21개 ‘예비 격리병실’ 확보
코로나19 이후 신종 감염병 발생 대비 인프라 확충
유휴 병실 부담 감소 및 감염병에 신속히 대응 가능 
더부천 기사입력 2023-11-06 10:27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392

부천시보건소는 최근 관내 요양병원과 협력해 코로나19 이후 신종 감염병 발생 상황에 대비해 의료자원 인프라로 9개 병원 21개의 병실을 ‘예비 격리병실’로 지정했다고 6일 밝혔다.

시보건소 감염병관리과 감염병대응팀에 따르면 ‘예비 격리병실’은 예비적 성격의 감염병 대응 자원으로, 평상시에는 일반 병실로 사용하다가 코로나19와 같은 신종 감염병 발생 시 격리병실로 사용된다. 요양병원의 유휴 병실 부담은 줄이면서 감염병에는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당초 시보건소는 허가 격리병실(300병상 이상의 요양병원의 경우 의무 설치) 4곳 4병실 외에 예비 격리병상 8곳 8병실 추가 확보를 목표로 했으나 관내 요양병원의 적극적인 참여로 9곳 21병실을 확보했다.

감염병 예방정책 참여한 요양병원 9곳은 ▲고려수재활요양병원 ▲다온요양병원 ▲더편한소사요양병원 ▲메이플요양병원 ▲보성요양병원 ▲부천시립노인전문병원 ▲수목요양병원 ▲의료법인 운천의료재단 메디홀스요양병원 ▲해올요양병원이다.
| AD |
이번 ‘예비 격리병실’ 지정은 법적 의무사항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민관 협력으로 지역사회 의료인프라 확충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더욱 크다는 게 시보건소의 설명이다.

앞서 시보건소는 지난 9월 관내 요양병원장 간담회 개최해 △코로나19 대응 경험과 애로사항 공유 △감염병 예방 정책 논의 △향후 신종 감염병 발생 대비 방안 등을 함께 모색했다.

부천시보건소는 “부천시 감염병 예방정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 관내 요양병원장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민관이 협력해 미래 감염병 위기에 공동으로 대응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건강ㆍ의료
·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제18대 후원..
· 부천시의회, 제272회 제2차 정례회 12..
· 부천시, 원미·소사·오정구청·36개 ..
· 경기도 건의 ‘신축 반지하주택 금지’..
· 김동연 경기지사, 경기도 진로탐색 프..
· 부천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2023년..
· 조용익 부천시장, ‘2023년 대한민국 ..
· ‘불법 토지거래 혐의’ 김경협 국회의..